[리뷰] 매스 이펙트 3

 오늘은 매스 이펙트 시리즈의 완결편 매스 이펙트 3에 대한 리뷰입니다. 이 게임은 출시 전 부터 많은 기대를 모았던 작품이기도 합니다. 매스 이펙트 시리즈의 완결편인 만큼 그 결말을 어떻게 매듭질 것이가에 대해 유저들의 관심이 집중된 게임입니다. (지금부터 편의상 매스 이펙트를 ME 로 줄여서 말하겠습니다. 옆에 있는 숫자는 각 시리즈 이름입니다.)

1. 스토리 라인

 만일 ME1, 2를 플레이하신 유저라면 그 캐릭터를 그대로 가져와서 다시 플레이가 가능합니다. 단순히 캐릭터만 가져오는 것이 아니라 그 캐릭터의 스토리라인까지 모두 가져다 오는 것이 이 게임의 특징입니다. ME1. 2 를 플레이한 캐릭터를 가져와 플레이를 할 경우 ME 1, 2 에서 결정한 쉐퍼드의 선택에 따라 게임 내 배경과 등장하는 캐릭터의 차이가 발생합니다. 

[ME 2 의 마지막 미션에서 동료를 살렸을 경우 ME 3 에서 다시 만날 수 있습니다.]

 이번 작품은 ME 시리즈의 결말인 만큼 그동안 ME 1, 2를 진행하면서 깔렸던 복선의 엔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세베루스란 조직의 목적, 리퍼란 존재의 의미 등등 유저들이 그동안 의문시 했던 점을 이번 작품에서 어느정도는 해소해 주지만 완벽하게 해소해 주지는 않습니다. 복선의 결말 대부분이 무언가 암시를 하는 듯하게 끝을 맺기 때문입니다. 게임의 엔딩역시 완벽한 결말이 아닌 애매모호한 결말인지라 해외유저들 사이에서는 논쟁이 되고 있습니다.

[그나마 가장 깔끔하게 마무리 된 복선 중 하나인 세베루스 조직의 장 일루시브 맨]
 

2. 전쟁 자산을 모아 리퍼와의 전쟁에 대비하자.

 ME 3는 ME 1, 2에서 쉐퍼드가 경고해왔던 리퍼와의 전쟁을 다루고 있습니다. 쉐퍼드는 지구를 탈출하여 우리은하안에 있는 모든 종족을 규합하여 리퍼와 싸울 수 있도록 해야합니다. 이를 위해 쉐퍼드는 전 은하를 돌며 전쟁자산을 모으게 됩니다. 전쟁자산은 메인 스토리진행, 행성 탐험, 사이드 퀘스트 그리고 전쟁자산이 효과 비율(Readiness Rate)을 높일 수 있는 멀티플레이를 통해 얻을 수 있습니다. 이 전쟁자산은 후에 엔딩의 분기에 영향을 줍니다. (전쟁자산이 적을 수록 선택할 수 있는 분기가 작아집니다.)

[리퍼의 공격에 휩싸인 우리 은하]

[되도록 많은 전쟁자산을 모아 리퍼와 싸우도록 합시다.]

3. 전편보다 불편해진 점도 눈에 띔

 이번 작에서 전편에 비해 아쉬운 점도 많은 작품이기도 합니다. 가장 크게 지적해야할 부분은 퀘스트 저널 부분. 전편에서는 퀘스트 저널이 진행상황에 따라 어떻게 하고 어디로 가야할지에 대해서 가르쳐준것에 비해 이번 작은 그것이 쏙 사라졌습니다. 이 덕분에 퀘스트 도중 길을 잃어버리면 퀘스트가 붕 떠버리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메인퀘스트의 경우 그나마 갤럭시 지도 등에서 가는 방향을 가르쳐주지만 사이드 퀘스트의 경우 그렇지 못해 퀘스트를 잃어버리는 일이 종종 발생하였습니다. 
 
[보기 불편하고 길 잃어버리기 쉬웠던 퀘스트 저널]

 멀티플레이는 장점 보다는 단점이라고 생각되는 컨텐츠입니다. 유저가 엔딩에서 거의 모든 분기를 보기 위해 멀티플레이를 필수로 플레이해야 합니다. 멀티플레이를 안하고 사이드 퀘스트나 메인퀘스트만으로 전쟁자산을 모으면 전쟁자산이 절반밖에 효력을 발휘하지 못하기 때문에(Readiness rate 의 기본 50%)엔딩 분기에 제한이 생깁니다. 좋은 엔딩을 보기 위해 반강제적으로 해야하는 멀티플레이인 만큼 유저 입장에서는 조금 기분이 나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단순히 좋은 엔딩을 보기위해 멀티플레이를 한다는 것은 좀....]

4. 기대감이 컷던 탓일까?

 기대한 큰 만큼 실망이 큰 게임이었다고 할까요? 그동안 이어진 시리즈 가운데서는 실망스러운 작품 중 하나입니다. 애매모호한 결말, 불편한 시스템 등등 실망이 큰 게임이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단일 게임으로 보면 상당히 괜찮은 게임이지만 ME시리즈 가운데서는 최악이라고 평가를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특히 유저들 사이에서는 엔딩과 관련해서 나쁜 평가가 많이 나오는 게임이기도 합니다. 이것 역시 유저들이 기대한 엔딩과 많이 다른 엔딩인 탓에 나온 평가인 것 같습니다. 
 
[오죽했으면 이런 영상까지 나왔을까?]

 이 게임을 처음 플레이하신다면 저는 ME 1, 2 를 먼저 플레이해보고 스토리를 이해하신 다음 이 작품을 플레이하시라고 권하고 싶습니다. 시리즈 자체가 상당히 훌륭한 만큼 후회하지 않으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매스 이펙트 3 데모 후기

 본래는 정식버전이 나오면 리뷰 형태로 쓸려고 했는데.... 정식버전까지 참을 수가 없어서 그냥 씁니다. 일단 매스 이펙트 1, 2 에서 바뀐점.. 일부 캐릭터들의 모습이 바뀌었습니다. 그중 데모에서 나오는 앤더슨과, 애쉴리 윌리암스의 생김세는 거의 대격변 수준이라 할 수 있습니다. 대사에서 이름을 말해주지 않았다면 정말 누군지 못알아... » 내용보기

2012년 게임업계 전망 (온라인 게임)

 자 이제 마지막으로 온라인 게임에 대한 전망을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올해 온라인 게임의 화두는 아무래도 온라인 게임의 "개인화" (솔로잉) 일 것입니다. 이게 무슨 말인가 싶으신 분들에게 설명을 드리자면 앞으로 나올 온라인 게임은 대규모 전쟁, 클랜, 길드와 같은 대규모 커뮤니티 중심이 아닌 소규모 켜뮤니티를 중심으로 소수의... » 내용보기

[창세기전4]에 대한 걱정

 결국에는 올것이 왔습니다. 작년 티저 사이트를 시작으로 국내 팬들을 가슴 설레게 한 [창세기전 4]의 모습이 18일에 공개 되었습니다. 프로모션 영상과 언론사의 인터뷰를 통해 [창세기전 4]의 대략적인 내용이 공개되었습니다. 군진 시스템, 시공간을 넘나들면서 진행되는 퀘스트 등, [창세기전]에 대한 추억을 가진 올드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 » 내용보기

2012년 게임업계 전망 (모바일 게임)

 이번에는 지난해 소셜게임과 더불어 최대로 이슈가 되었던 모바일 게임에 시장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번에도 역시 게임자체보다는 시장 상황에 대한 이야기가 많습니다. 작년에는 모바일 업계에 큰 일들이 있었죠. 바로 11월부터 애플 앱스토어와 안드로이드 마켓의 게임 캐터고리가 열렸습니다. 게임 캐터고리가 열리자마자 수많은 ... » 내용보기


통계 위젯 (화이트)

529
147
31155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1

트윗터위젯

다음뷰

스팀카드

믹시 위젯